본문 바로가기

Issue/IT

키보드에 미치다. 난생 처음 써 본 기계식 키보드 체험기.

몇 일전 키보드 하나를 덜컥 사 버렸습니다. 겨우 키보드 하나 가지고 무슨 소란인가 하실지 모르지만, 그 별것 아닌 키보드의 가격이 15만원 가까이 된다면 사정은 좀 달라지겠죠. 처음 산 기계식 키보드, 레오폴드 FC 200R 클릭입니다.

흔히 키보드는 CPU나 그래픽 카드를 사고 남은 돈으로 맞추는 가장 저렴한 제품이라는 인식이 강합니다. 딱히 업그레이드하는 일도 없고, 고장만 안 난다면 폐기처분할 때까지 쓰는 것이 일반적이지요. 그래서 1,2만원이면 충분한 것을 15만원이나 주고 키보드 샀다고 하면, 속된 말로 '미쳤구나!'라는 말을 듣기 딱 좋을 것입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이 미친척하고 산 키보드가 써보니까 확실히 다르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속 키보드가 바로 오늘 이야기의 주인공인 레오폴드 FC 200R 키보드입니다. 참고로 기능은 똑같고 이름만 다른 필코사 제품도 있지요. 빨간색 ESC 버튼이 돋보이긴 하지만, 겉모습 자체는 좀 투박해 보입니다. 요즘 웬만한 키보드는 다 갖추고 있는 손목 받침대도 없고, 104키로 구성된 외관은 빈곤해 보이기까지 하는데요. 하지만 겉모습에서 보이는 빈곤함에 방심한다면 곧 후회하실 겁니다. 이건 의외로 속이 알찬 친구니까요.

키보드로 처음 타자 칠 때의 느낌이라... 누군가는 이를 두고 구름 위를 걷는 느낌이라고 표현하였는데, 손끝에서 전해지는 경쾌함은 일찍이 그 어떤 키보드에서도 맛보지 못하였던 즐거움입니다. 어린 시절 애수를 자극하는 자판 특유의 클릭음과 무언가 글을 쓰고 싶다는 감정이 동시에 떠오른다고나 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자를 치다 보면 이전 키보드와는 다른 부분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합니다. 가장 먼저 느껴지는 부분은 키의 각도. 일반적으로 우리가 흔히 쓰는 멤브레인 방식 키보드는 키의 각도가 열에 상관없이 일정하게 되어 있는데, FC 200R은 키의 각도는 열마다 조금씩 차이가 있습니다. 각도가 다른 이유는 손가락마다 키를 누를 때의 각도가 달라서 이를 돕기 위해서라는데, 그래서인지 손이 미끄러지거나 오타다는 일도 없이 아주 매끄럽게 글을 작성할 수 있었습니다. 타자도 한 50타 정도 더 늘어난 느낌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키를 살펴보면, 특이하게 ALT 키와 한영키가 합쳐져 있고,  CTRL 키와 한자키도 같이 쓰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 스페이스 바 좌우로 윈도우 키가 두 개인 것도 특징. 아마 영문 키보드의 레이아웃을 따르다 보니, 한영키 넣을 곳이 없어 이렇게 만든 모양인데 몇 번 치다 보니 금세 적응이 됩니다. 정 불편하다면 레지스터리 변경을 통해 한/영키를 SHIFT+스페이스 바로 대체할 수 있는데, 딱히 그럴 필요까지는 없을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묵직한 무게감도 이전 키보드에서는 볼 수 없었던 점 중의 하나입니다. 약 1.2Kg의 무게에 밀리지 않도록 장착된 두꺼운 고무패킹은 키보드 위치를 변경하기 위해 들어서 옮겨야 할 정도로 확실한 마찰력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예전에 타자를 치다 보면 종종 키보드가 뒤로 밀려 불편했던 적이 한두 번이 아니었는데, 이제는 수고를 좀 덜 수 있겠네요.

또 후면을 보면 독특한 홈과 함께 작은 단자 하나가 보이는데, 이 단자가 바로 키보드와 컴퓨터를 연결해주는 USB 포트입니다. FC 200R를 비롯하여 대부분의 기계식 키보드는 이런 식으로 선을 분리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았더군요. 마치 고가의 이어폰이 선을 바꿀 수 있게 한 것처럼 말이죠. 집에서 쓰기 때문에 별 필요는 없지만, 자주 키보드를 들고 다니시는 분들에겐 정말 깔끔하고 편리한 기능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레오폴드에서 공개한 FC 200R 클릭 키보드 타이핑 영상을 올려봅니다. 참고로 키보드 소리는 클릭 > 넌클릭 > 리니어 순이고, 키압은 클릭이 가장 낮다고 합니다. 칠 때는 잘 몰랐는데, 이렇게 보니 확실히 사무실에서 사용하기엔 무리일 듯하네요. 그래도 딱히 후회하지는 않습니다. 그 모든 걸 고려하더라도, 키보드는 역시 클릭이니까요. 오늘 기계식 키보드에 빠진 블로거 한 명이 더 늘었습니다. ^^
  • BlogIcon 쉐도우 2009.10.18 02:43

    쿠..쿠헉..기계...기계식을...!!!!!

    이런이런..소금이님도 결국 기계식으로 가셧단 말입니까..llorz
    [그 헤어나올 수 없다는 경지로..]

    저는 7만짜리 뽀대용으로 가려고 했는데 말이지요--ㅋㅋ

    아무튼 기계식 키보드 입당 축하드려요~~

    • 소금이 2009.10.18 14:28

      예전엔 기계식 키보드라고해서 별거 있겠어, 이렇게 생각했는데 정말 쓰면 쓸수록 다르다는 것이 느껴집니다. 쉐도우님도 기계식 키보드에 입당하시길 추천드려요 ^^*

  • 반갑네요 2009.10.18 10:23

    같은 키보드를 쓰시는 분을 만나니 반갑네요. 저는 넌클릭이지만... 근대 좋은걸 써보니 더 좋은걸 써보고 싶다는 욕망이 자꾸 생겨서 큰일입니다. 이러다간 리얼포스를 지르게 될지도.

    • 소금이 2009.10.18 14:30

      그렇죠 ^^ 저도 욕심이 많아서 그런지, 요즘 해피키보드에 또 시선이 끌리더군요. 프로그래머를 위한 키보드라고 선전하던데, 이러다 또 밥값까지 키보드에 쏟아붓지는 않을지 걱정입니다. ^^;;

  • BlogIcon 이른아침에 2009.10.18 11:17

    오 레어폴드 클릭으로 사셨군요. 저도 몇 달전에 공짜로 체리 m8000 갈축 키보드를 분양받아 쓰고 있는데, 정말 십 몇만원 들여서 써줄만 하다는 생각이 절로 듭니다. ^^;; 넌클릭이라 회사에서 쓰고 있어서 조만간 집에서 쓸 리니어로 마제를 하나 더 사야하나 고민 중입니다. ^^

    • 소금이 2009.10.18 14:31

      오, 이른 아침에님도 정말 좋은 키보드를 가지셨네요. 전 예전에 타자기 칠 때 생각이나서 클릭으로 바꾸었는데, 마제 리니어도 정말 좋은 선택인 것같습니다. ^^

  • BlogIcon  레이 2009.10.18 22:32

    동영상 소리를 듣다 보니 잊고 있던 기계식 키보드에 대한 느낌이 새록 새록 떠오르는군요. ^^

    찰칵 찰칵 눌리는 그 느낌이 꽤 감칠 맛 있었던 기억이!

    지금은 죄다 말랑말랑한 키보드 떄문에 다 잊었던 기억이지만요 ^^ 부럽습니다.

    • 소금이 2009.10.19 14:02

      정말 칠 때마다 손 끝에서 느껴지는 기분이란... 컴퓨터 앞에 앉기가 정말 즐거워 지더군요. 레이님도 다시 한번 기계식 키보드에 도전해 보심이... ^^*

  • BlogIcon 메이아이 2009.10.20 23:22

    기계식 키보드는 쓰고는 싶지만 키배열이 익숙한 게 별로 없더군요.
    뭐, 지금 쓰는 알루미늄 키보드도 잘 쓰고 있지만.

    • 소금이 2009.10.21 01:52

      저도 처음엔 키배열때문에 좀 망설였는데, 금방 익숙해지더라고요. 오히려 타자수가 늘었다는 ^^;;

  • kstone42 2009.10.26 12:01

    우와...그거...그리 좋아요?

    좋으니까 비싸겠지요?
    소금이님 처럼 글을 많이 쓰는 사람에게는
    키보드가 제일 좋은 것으로 해야 하지 않을까?

    소금이님 블로그가
    제일 맘에 드는 이유는 ..

    글자가 읽기 편하게 크면서 정자체라서 사실.
    사실...
    글이란 읽기 편하고 쉽게 써야 하지 않을까요.

    예술성도 좋지만
    글의 속성은 일단은 다른 사람이 읽어야 한다는
    사실을 잊어버린 블로그들이 많습니다.

    어쩌면
    고지식한 소금이님의 성격을 보는 듯하지만
    그 점이 참 좋습니다..

    ......^^*

  • 질문이요.ㅎ 2010.04.08 20:50

    이 키보드로 한영 바꾸려면 어떻게 해야하나요???
    알트(한영키) 만 누르면 알트키로 반응하는데....

    제가 이 키보드 처음 써봐서요...
    작은 설명서 쪽지는 다른데 두고 키보드만 들고 와서..^^;;
    답변 부탁드릴께요

  • 송영석 2013.09.12 18:49

    저도 이거쓰는데 한영 레지스터리를 만질줄을 몰라서 그러는데 답변좀 부탁드릴께요
    jerrytaste@naver.com 부탁좀드릴께요 ㅠ

    • BlogIcon 소금이 2013.09.20 21:55 신고

      레오폴드 홈페이지에 가시면 자료실에 한영 레지스트 파일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그걸 받으시면 될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