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11월에 열리는 미-일 올스타전에 이승엽 선수가 후보로 올라갔다는 소식을 전해드린바 있는데, 오늘자 일본 야후 뉴스를 보니 현재 이승엽 선수의 득표순위가 1위를 달리고 있다고 하는군요. 9월 28일까지 집계한 결과, 15,287표로 1루수 부분 1위라는데, 정말 대단한 일이군요.

이승엽 선수는 현재 자이언츠 소속이기 때문에 안티 거인팬들의 숫자도 무시못할 숫자이고,(일본에선 야구와 정치 이야기는 초면에 해서는 안되는 말이라고도 하죠. 그만큼 거인과 주니치를 주축으로하는 안티 거인팬들과의 골이 깊습니다.) 또 자이언츠가 현재 4,5위를 오락가락하는 이른바 하위팀이기때문에 선수가 아무리 잘 뛰어도 그다지 주목받지 못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특히 최근엔 홈런왕 타이틀에서도 밀려난 관계로 후보지명에 좀 부정적이었는데, 솔직히 예상외의 소식이었습니다.

그러나 실제 경기를 뛸지 안뛸지는 아직 잘 모르겠다는군요. 팀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시즌 종료후 정밀 검사를 받은 후에 수술을 받아야 할지도 모른다는데, 아직 확정된 바가 없기때문에 단정지을순 없지만 부상정도가 예상외로 심한 것같습니다. 일단 시즌이 끝나보아야 알겠지만 이 상태로라면 올스타전 전날 펼쳐지는 미올스타 대 자이언츠 친선전에도 불참할 가능성이 크군요. 흠.. 어찌 이런일이..

이승엽 선수의 거취문제도 그렇고 앞으로 일이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지 사뭇 걱정입니다. 요미우리측에서는 이승엽 선수를 붙들기 위해 필사적이라는데.. 얼마전 뉴스를 보니 히라감독이 사비를 들여 이승엽 선수에게 보약까지 지어주었다는군요. 이건 정말 드문 일이죠. 요미우리측에서 이승엽 선수를 어떻게 대하는지 알수 있는 부분입니다. 만약 잔류한다면 최소 10억+a는 문제없겠지요.

아래는 지난 30일날 이승엽 선수를 인터뷰한 기사인데요. 최근 근황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기사를 올려봅니다.


| 관련 글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