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고양이는 너무 빨리 자란다.

고선생 밥을 주러 나왔는데 점박이가 선수를 쳤다. 아기 야옹이와 함께 밥을 먹는 점박이. 요즘 이 친구때문에 고선생이 스트레스다. 한달 사이에 사료 급식으로 체력이 왕성해진 모양인지 고선생에게 핍박을... 게다가 아기 야옹이도 이제 점점 어른 고양이의 모습이 엿보인다. 여름의 끝. 이제 옛된 아기고양이의 모습도 볼 수 있는 날이 멀지 않았구나.

'Issue >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길가의 고양이, 할머니는 참 위대하시다.  (0) 2015.08.27
밥먹는 아기 고양이  (0) 2015.08.24
아기 고양이는 너무 빨리 자란다.  (0) 2015.08.22
고선생과 아기고양이.  (0) 2015.08.12
길냥이 세계에도 배려가 있다.  (0) 2015.08.07
여름날의 고양이  (0) 2015.08.05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37 38 39 40 41 42 43 44 45 ··· 1943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