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ssue/IT

간지나는 스피커, RockridgeSound의 FDS22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악을 저렴하게 듣는 방법은 없을까. 컴퓨터 사양이 어느정도 맞추어지고나면, 사람들은 보통 스피커를 두고 타협을 하기 시작합니다. DTS 기능이 추가된 고기능 모델로 갈 것인지, 아니면 다소 저렴하게 2채널 혹은 2.1 채널로 꾸밀 것인지... 저마다의 사정이 있으니, 딱히 어느 것이 옳다고는 말할수 없지만.. 그래도 기왕이면 좀 더 싼 가격에 고품질의 음악을 듣고싶어하는 욕망은 어쩔수 없나 봅니다.

저 역시 지난 2년간 4차례에 걸쳐 스피커를 교체하였습니다. 처음 산 브리츠의 5.1채널 BR 모델은 얼마가지않아 우퍼가 튀는 바람에 2.1채널로 바꾸었고, 최근에는 야마하에서 나온 2채널 NS 모델을 쓰고 있습니다. 이 제품은 포터블용으로 나온 제품인데, 스피커가 하나여서 공간활용도 좋고 저음처리도 뛰어난 점이 강점입니다. 다만 단 한가지 아쉬운 부분이 있다면, 좌우 스피커를 하나로 통합하여 방향성에 문제가 있다는 점. FPS 게임을 하다보면 그 차이가 너무 확연하게 드러난 나머지, 새 스피커를 다시금 구하게 되었습니다.

5채널이나 7채널은 자리를 너무 차지하는 것이 싫고, 4,5만원대에 저음처리 기능이 뛰어난 스피커는 없을까. 그런 마음에 찾게된 제품이 RockridgeSound의 FDS222입니다. RockridgeSound는 국내에서 다소 생소한 브랜드인데, 일본에서는 iPod용 스피커를 만드는 회사로 잘 알려져있고, 최근 국내에서도 TIMAN을 통해 수입판매가 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디자인

FDS222의 외관은 하이그로시(High glossy) 처리로 깔끔하면서도 광택이 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하이그로시는 고광택 처리라고도 불리는데, 그동안 제조사에서는 흠집이 잘난다는 이유만으로 무광처리를 고집해 왔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스피커는 만지는 일이 적고, 최근 LCD 모니터는 모두 하이그로시 처리가 되어 출시되는 제품이 늘어나는 만큼 스피커 또한 이에 어울려 줄 필요가 있다고 생각되네요. 일단 보기만해도 폼이 난다는 점에서 합격점을 주고 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한 삼각형만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디자인은 어느 각도에서 보아도 질리지 않는 외관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보기좋은 떡이 먹기도 좋다고... 아이팟에서 보여준 미려한 디자인이 FDS222에서도 그대로 계승되고 있습니다.

2. 성능

FDS222는 부족한 저음 대역을 보충하기 위해 'Tone' 기능을 별도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종의 우퍼 역활을 하는 이 기능은 저음 혹은 고음 대역대의 목소리를 강조하는 기능으로, 실제 우퍼에는 좀 부족한 감이 있지만 조합에 따라 상당히 재미있는 음악을 들려주고 있습니다. 최대 출력도 나쁘지 않은 수준. 특히 저가형 제품에서 들리는 튀는 소리가 들리지않아, 2,3만원대 저가형 제품을 고려하시는 분은 차라리 이 제품을 더 추천하고 싶습니다. 밤에 지지직~ 거리는 소리에 시달려보신 분이라면 충분히 공감이 가실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좀더 성능을 측정해보기 위해 제 뉴초콜릿폰에 스피커를 연결하여 음악을 들어보았습니다. 재생한 곡은 비틀즈의 'Yesterday'와 피오나 펑의 'Proud Of You'. 비틀즈의 'Yesterday'는 약간 저음으로 깔리는 목소리가 포인트인데, 무리없이 애잔한 느낌을 잘 전해주고 있습니다. 반면 피오나 펑은 고음 처리에 따라 분위기가 달라지는 곡입니다. 테스트는 최대출력으로 놓고 들어보았는데, 저가형 제품에서 보이는 노이즈 현상도 없을뿐더러 차분한 느낌의 음량이 오히려 야마하 제품보다 더 끌렸습니다. 이 부분은 개개인의 취향에 따라 각기 호불호가 달라지는 부분이겠지만, 일단 기본적인 성능은 충분히 추천할만한 제품이라고 생각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FDS222는 수십만원대의 스피커에 비하면 확실히 저음처리도 다소 미약하고 부족한 부분이 있습니다. 하지만 4,5만원대에 성능도 괜찮고 세련된 스피커를 구하고 싶다면 FDS222의 꼭 후보군에 넣어두시길 바랍니다. 중음과 고음처리는 2,30만원대 야마하 제품과 비슷하고 이 가격대에 하이그로시 처리로 간지나는 제품은 정말 드무니까 말이죠. 처음 제품을 받았을 때에는, 작은 케이스에 스피커와 어댑터만 들어있어 조금 미심쩍은 느낌이 들기도 하였는데, 지금 돌이켜보면 상당히 좋은 선택이었다고 생각합니다. 평소 스피커는 소리만 들리면 된다고 생각하시는 분들에게 같은 가격으로 좀 더 색다른 소리를 듣고 싶으시다면 FDS222를 추천합니다.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