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ssue/IT

[X30 Review] 50만원대 넷탑, 워크스테이션을 따라잡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년을 시작했던 지가 엊그제같은데, 벌써 12월의 두 번째 수요일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시간이 정말 빠르게 흘러가네요. 저에겐 올해 하고 싶었던 일이 한 가지 있습니다. 아니, 2년전부터 생각해왔던 일인데... 바로 실종아동들을 위한 UCC 동영상을 제작하는 것입니다.

분량은 대략 1분 내외로 시나리오는 몇달 전부터 작업을 해 두었습니다. 얼마전에는 영상 촬영을 위해 코닥에서 나온 Zi8이라는 캠코더도 새로 구입을 하였고요. 지금 기말고사 준비기간이라 영 진도를 못나가고 있는데, 겨울방학과 동시에 프로젝트를 진행해 볼 계획입니다.

시간은 대략 2주정도 남았는데, 그동안 더 준비해야 할 일은 무엇이 있을까. 곰곰히 생각해보니, 동영상 편집능력을 키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예전에 교양과목 숙제를 하면서, 프리미어를 조금 다루어 보았지만, 벌써 몇 년이 지나다보니 기억이 가물가물하군요. 베가스나 프리미어 수준은 아니더라도 기본적인 인코딩이나 영상 효과에 대해 연습해두면, 좀 더 시간을 절약할 수 있을 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상 편집 연습은 얼마전 받았던 X30을 사용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지금 메인으로 쓰고있는 컴퓨터는 몇가지 시뮬레이션툴을 계속 가동시키는 관계로 인코딩툴을 돌리기에 무리가 있더군요. 특히나 인코딩툴은 CPU 점유율이 상당히 높은데 말이죠. X30은 첫 광고때부터 풀HD급 영상을 부드럽게 감상할 수 있으며, 3D 게임이 가능할 정도로 성능이 좋다고 선전해왔는데 구체적으로 어느정도 수준인지 체크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가지고있는 코닥 Zi8은 HD급 캠코더입니다. 따라서 촬영한 영상을 제대로 확인하기 위해선 기본적으로 HD급 영상을 원활하게 재생할 수 있는지 여부가 관건입니다. 그동안 아톰 프로세서를 사용한 넷북이나 서브PC의 경우, 이 부분에 있어서 사실상 낙제점을 받은 제품들은 많았는데, X30은 어떠한지 확인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샘플은 1920*1080 사이즈에 비트전송률이 약 3000kbps 정도인 HD급 영상으로, KMP 플레이어를 통해 재생해 보았습니다. 별다른 설정없이 재생해본 결과, 영상 자체는 부드럽게 재생이 되었지만 CPU 점유율이 높아 다른 작업을 병행하기에는 좀 무리라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Coreavc 코덱을 설치하여 다시 테스트 해 보았는데도, 여전히 CPU 점유율은 100%을 유지하더군요. 물론 영상 자체는 빠르게 넘기거나 중간부터 보아도 아무런 끊김없이 재생하였기 때문에 충분히 만족하지만, 어찌되었든 조금 아쉬운 것은 사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코딩 분야에서는 CUDA를 지원하고 있다는 사실이 인상적입니다. CUDA는 NVIDIA에서 개발한 GPU 개발도구로 인코딩 시간 단축을 비롯하여 데이터 처리시 성능향상의 효과가 있습니다. 아직 활용도는 낮은 편이지만, 포토샵, TMPGEnc 등 잘 알려진 툴들은 이미 이 기능을 지원하기 시작하였고, 점차 더 많은 프로그램이 이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TMPGEnc를 사용하여 100MB의 동영상을 AVI에서 MPEG로 인코딩해 보았습니다. 정확한 비교대상이 없어 구체적인 효과는 언급하기 힘들지만, 확실히 인코딩 시간은 조금 단축된 느낌입니다. 예전에 수백만원대 워크스테이션에서 쓰던 기능을 50만원대 서브PC에서 쓸 수 있으니, 정말 세상이 달라보이네요. 앞으로 인코딩하는 걱정은 한숨 덜었습니다.

오늘은 모처럼 알라딘에서 책도 주문했고, 방학이 시작되는대로 추가적인 소식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실종아동 UCC, 글은 다음으로 이어집니다. 



본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LG전자 The BLOGer의 미디PC X30 체험단 활동으로 지원 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