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포스트를 뒤돌아보면 가장 많이 뜨이는 화면이 있다. 바로 요것!



어째서 일까.. 도대체 내가 무언가 잘못을 했길래....

공들여 써놓은 포스트를 다시 보았을때 이 그림이 나온다면 정말..


방바닥을 떼굴떼굴 구르고 싶다. ㅠㅠ

                                떼굴떼굴~ ㅠㅠ

                      떼굴떼굴~ ㅠㅠ


몇번이나 문의해보아도 이미지서버가 바뀌어서 그런거니 곧 정상화될꺼라는 말뿐...


그리고 그럴때마다 느끼는 이 감정...(-_-);;


복구하고 수정하고 또 수정하고... 왠지 다람쥐가 쳇바퀴를 도는 듯한 이 기분...


But!!

나에게 좌절은 없다. 몇번이라도 다시 올려주마. 이 곳은 나의 소중한 블러그.

'하루 일기 > 2005 Dir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즘따라 오보 기사가 너무 많은 것같다.  (0) 2005.11.18
락커와 문희준에 대해..  (0) 2005.11.17
어째서 일까...  (0) 2005.11.15
블러그 이사 완료...  (0) 2005.11.13
오늘 받은 티셔츠...  (0) 2005.11.10
우리집 강아지 ㅡㅡ?  (0) 2005.11.1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