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사이트 : Click

최근에 즐겨보기 시작한 만화. 아마 여기나오는 고양이처럼 말빨좋고 인생사 해탈한 고양이는 없을거다. 말 한마디 한마디가 가슴을 찌르는.. 크윽.. 예전에 어느 글을 보니까 고양이가 인간에게 길들여진 것은 세상에서 가장 알수없는 미스터리이다라고 말한 것이 생각나는데 확실히 고양이란 신비한 존재다. 추천!

'하루 일기 > 2005 Dir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 받은 티셔츠...  (0) 2005.11.10
우리집 강아지 ㅡㅡ?  (0) 2005.11.10
최근에 즐겨보는 만화.  (0) 2005.11.08
혐한류 감상, 그 네번째 이야기  (0) 2005.11.06
집에 온 달팽이..  (0) 2005.11.04
기분이 나쁘다. ㅠㅠ  (0) 2005.11.0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