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는 어쩐지 내 생활과 동떨어져 있다. 생애 살면서 본 드라마의 수는 손에 꼽을 정도일까. 가장 최근에 본 드라마가 대장금이니, 드라마와 나의 관계는 저멀리 시리우스 별만큼 떨어져있다 하겠다. 

이렇듯 보아온 드라마는 많지 않지만, 그 하나 하나가 기억에 남아 가끔씩 생각나곤한다. 최근에 자주 떠오르는 드라마는 손자병법. 대략 20년 전쯤에 방영된 작품인데, 간간히 떠오르는 기억으론 회사원인 유비, 관우, 장비가 직장에서 일하다 사고를 치고 그걸 과장님이 잘 무마시켜주는 그런 스토리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아마 이 드라마를 보고 샐러리맨의 생활을 동경했던 분도 많을 듯.


그중 가장 기억나는 분은 역시나 과장역의 오현경씨. 최근 암판정에도 불구하고 연리지등 다양한 영화에 출연하며, 그 열정을 과시하고 계시다.


그리고 김성찬씨. 여포역을 맡아 열연하시던 분인데, 안타깝게도 방송찰영도중 말라리아에 걸려 작고하셨다.

손자병법에서 가장 기억나는 것이란 역시 노래. 이제는 내용이 거의 기억나지 않지만, 다른 건 몰라도 그 노래가 자꾸 떠오른다.


 


[전영록씨의 손자병법]


인생이 아름답다 말하지 마라. 이 얼마나 멋진 말인지..
하나뿐인 인생, 열심히 살아야겠다.

'하루 일기 > 2006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드는 외설일까.  (2) 2006.08.21
도시의 잠자리  (0) 2006.08.21
왠지모르게 손자병법이 기억난다..  (13) 2006.08.21
씨야 백댄서 사고와 SBS..  (6) 2006.08.20
간만의 사진정리..  (0) 2006.08.20
노현정씨의 마지막 뉴스광장을 보며..  (3) 2006.08.18
  1. BlogIcon 시사랑 2006.08.21 16:49

    저두 이드라마 생각나네요.^^

    • BlogIcon 소금이 2006.08.22 01:24

      꽤 오래전 드라마인데, 의외로 기억하시는 분들이 많은 편이네요 ^^

  2. BlogIcon 현이 2006.08.21 16:55

    손자병법...재밌었는데...ㅎㅎ...

    • BlogIcon 소금이 2006.08.22 01:23

      아스팔트의 사나이와 대장금에 이어, 제가 좋아하는 베스트 3안에 드는 드라마입니다. ^^

  3. 2006.09.15 16:01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소금이 2006.09.15 18:07

      DVD로 나오면 바로 구매할텐데.. 정말 아쉬운 일이죠;;

  4. 2011.11.11 17:23

    비밀댓글입니다

    • 소금이 2011.11.12 22:55

      메일 주소를 알려주시면 보내드리겠습니다. ^^

  5. 2012.03.19 10:13

    비밀댓글입니다

  6. 2012.04.21 18:1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소금이 2012.04.25 20:27 신고

      답글이 늦었습니다. ^^
      인터넷 익스플로어에서 아래 주소로 들어가시면 파일을 받으실 수 있을 겁니다. 그럼 즐거운 하루되세요.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167437414F490B890A?original

  7. 망기타 2013.10.17 10:20

    오늘 타비에서 오현경씨를 너무너무 오랜만에 봤는데...이 드라마가 생각나네요..! 저녁 먹으면서 보았던기억이... ㅎㅎ. 한번 다시 보고 싶어지네요.!

    • BlogIcon 소금이 2013.10.18 14:24 신고

      손자병법을 다시 구하고 싶긴한데 구할수가 없어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