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에 방안 청소를 하다 찾은 우표들.. 한 10년전인가.. 시카프가 맨처음 열렸을때 구경갔다가 사온 우표들이다. 그러고보니 정말 오래되었네...

오랜만에 다시보니, 조금 기분이 이상해진다고나 할까.. 아무튼 예나 지금이나 '나'라는 인간은 애니라면 맥을 못추었나보다.

+ Recent posts